성주군, 2019년산 공공비축미곡 매입 시작 > HEADLINE | 경상포커스
    Update 2019.11.22 (금)

 

성주군, 2019년산 공공비축미곡 매입 시작

경상포커스 2019-11-07 (목) 19:47 14일전 84  


(매입일정: 2019.11.07. ~ 11.29. 해당읍면 보관창고)

 

【경상포커스=전상철기자】성주군에서는 7일 용암면 소재 마월34호창고를 시작으로 29일〔총 12일간 22회 공판〕까지 자연재해 등 식량위기에 대비하기 위해 일정물량의 미곡을 비축하는 제도인 공공비축미곡 매입을 실시한다.

2019년산 일반벼(건조벼)중에서 성주군 공공비축미곡 매입대상 품종은 일품, 삼광으로 성주군 전체 물량은 3,112천톤(77,810포/40kg)이다.

공공비축미곡은 수분이 13.0% ~ 15.0%로 건조된 벼만 매입하며, 출하 농업인들은 수분이 13.0% 미만일 경우 2등급 낮추어 합격처리 되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므로, 건조․조제를 철저히 하여 현장에서 불합격되는 사례를 방지하고, 높은 등급을 받을 수 있도록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.

 

공공비축미곡 매입가격은 통계청이 조사한 수확기(10~12월) 산지 쌀값을 기준으로 결정되는데, 올해는 수매 당일에 중산정산금(3만원/40kg)이 지급되고 최종정산은 12월말까지 지급된다.

 

이병환 군수는 매입현장을 직접 방문해 “한 해 동안 구슬땀 흘리며 애쓴 농업인을 격려하고, 농업인들에게 제공되는 공공비축매입용 포장재 지원과 농기계 및 농자재 지원이 확대돼 행복한 농업인이 육성돼 신바람 나는 농사를 지을 수 있도록 농업인들을 위해 총력을 다 할 계획”이라고 말했다.

 


이전글  다음글  목록 글쓰기